(사)정보화사회실천연합
카테고리

알림 마당

“비식별 개인정보, 현행 데이터 결합 수행…제도적 문제 많아”

“전문기관이 책임성 갖고 내부에서 직접 수행해 프라이버시 검증 통해 제공해야” 2016년 7월 정부합동으로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가이드라인”을 발표한 이후 개인정보를 비식별 처리해 결합한 현황은 18개 기업이 약2억건의 데이터를 결합해 가져간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정보화사회실천연합 측은 “분야별로 지정된 6개 전문기관을 통해 정보집합물 결합 신청건수 9건 중…

비식별화 개인정보, 기업들 셀프 결합

비식별화 개인정보, 기업들 셀프 결합 전문기관도 모르는 비식별 개인정보 결합 □ 2016년 7월 정부합동으로 “개인정보 비식별 조치 가이드라인”을 발표한 이후 개인정보를 비식별 처리하여 결합한 현황은 18기업이 약2억건의 데이터를 결합하여 가져갔다. 투명하지 못한 정보집합물 결합 □ 분야별로 지정된 6개 전문기관을 통하여 정보집합물 결합 신청건수…

“천억원 들인 빛 좋은 개살구”…과기부 ‘빅데이터 플랫폼’ 실효성 있나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민간 데이터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사업을 선보였지만 사업 운영에서 여러 문제가 도출돼 실효성 논란이 일고 있다. 자칫 ‘빛 좋은 개살구’가 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특히 최근 데이터3법(개인정보보호법·정보통신망법·신용정보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데이터 개방과 활용에 대한 기대가 높은 상황에서 정부의 데이터 경제 활성화…

① 성과에 눈먼 과기정통부, 졸속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데이터산업 육성이란 명분하에 예산 퍼주기식 사업 추진 데이터 없는 빅데이터 플랫폼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데이터 산업육성을 위하여 작년 7월 공공과 민간이 협업하여 빅데이터 센터 등에서 수집된 데이터를 플랫폼에서 분석·유통하고 혁신 서비스를 발굴·확산하는 등 데이터 기반의 가치 창출 생태계 조성을 위하여 분야별 플랫폼 구축 사업을 추진하였다. ○ 분야별 10개소와 이와 연계된…

오류 투성이 차세대 국민신문고

84억 들인 차세대 국민신문고 서비스 첫날부터 오류 기관 성과주의에 얽매여 여전히 짧은 사업기간 □ 지능정보기반 차세대 국민신문고는 실질적인 국민참여 및 문제 해결형 플랫폼으로 재편하기 위하여 2년(2018. 8~2019.12)에 걸쳐 예산 84억5천만원을 들여 구축한 시스템으로 2020년2월3일 서비스를 시작하였다 □ 해당 사업의 적정사업기간은 17개월로 산정되었으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