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정보화사회실천연합
브라우징 태그

개인정보유출

유출정보로 70억원 탈취됐는데.. 빗썸 “개인정보 유출만 책임”

유출정보로 70억원 탈취됐는데.. 빗썸 "개인정보 유출만 책임" 심혁주 기자 입력 2019.08.21. 14:13 암호화폐 거래사이트 빗썸은 고객 개인정보 유출 첫 재판에서 개인정보 유출 이후에 암호화폐가 탈취된 부분은 어쩔 수 없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검찰은 해커 침입 후에도 적절한 보안조치가 안됐다는 점이 중요하다고 반박했다. 21일 서울동부지법 형사2단독 이형주 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기일에서 빗썸 운영사 비티씨코리아탓컴과 빗썸 실운영자 이모씨(42)측 변호인은 “개인정보(유출)가 문제되는 것이지 유출된 다음…

개인정보 유출 사고, 영국은 2700억원, 한국은 1500만원

개인정보 유출 사고, 영국은 2700억원, 한국은 1500만원 방승민 영국 통신원 (sisa@sisajournal.com) 2019.08.08 08:00 기업의 개인정보 유출 사고를 대하는 영국과 한국의 자세 지난해 8월경, 영국의 대표 국적기 항공사인 ‘영국항공(British Airways)’의 고객 50만여 명의 정보가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는 현재 영국이 속한 EU(유럽연합)의 GDPR(General Data Protection Regulation·일반 개인정보보호법) 위배로, 한국의 방송통신위원회에…

가비아, 직원 계정 외부 노출로 인해 고객 개인정보 7만 7000건 유출

국내 웹호스팅 업체 가비아가 해킹 공격을 당해 7만7천여 건의 고객 개인정보를 유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가비아 및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 따르면 가비아는 지난달 29일 자체 보안 점검 과정에서 고객 정보 침해사실을 인지하고 이달 2일 KISA에 개인정보 유출 사실을 신고했다. 이번에 유출된 정보는 일부 고객 이름과 이메일 주소, 아이디, 연락처 등이다. 이중 대다수는 이메일 주소와 아이디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가비아는 이번 개인정보 유출 원인을 '크리덴셜 스터핑' 공격으로 추정하고 있다. 크리덴셜 스터핑은…

우리은행, 이미 유출된 개인정보로 무작위 대입 공격 받아… 고객정보 56,000건 유출

우리은행이 무작위 대입 공격(Brute Force Attack)을 받아 고객정보 약 5만 6,000건이 유출됐다. 우리은행은 해킹으로 인한 고객정보 유출이 아닌, 기존 타 사이트 해킹 등으로 이미 유출된 개인정보를 바탕으로 약 85만 건의 무작위 대입 공격을 펼쳐 이중 5만 6,000건이 성공했다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6월 23일 고객들의 민원을 받아 접속이력을 확인한 후, 무작위 대입 공격을 확인했으며, 해당 IP를 차단하고 사이버수사대에 신고하는 등 즉각적인 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금융사고 발생시 신고해야 하는…